집에서도 호텔인 것처럼 섹스해볼까? || 코스모폴리탄코리아 (COSMOPOLITAN KOREA)
Love

집에서도 호텔인 것처럼 섹스해볼까?

호텔에서 하는 섹스가 특별하게 느껴지는 것은 착각이 아니다. 호텔 룸의 분위기를 조성하는 조명, 온도, 습도… 모든 것이 철저히 계산돼 있기 때문. 여기, 30만원은 세이브해줄 호텔 섹스 재연 꿀팁이 있다. 이제 집에서도 호텔인 것처럼 섹스하자.

COSMOPOLITAN BY COSMOPOLITAN 2022.10.17
 
바닷가로 떠났던 휴가에서 돌아왔는데 얼굴에 생기가 돈다는 말을 심심찮게 들었다고? 바닷가의 아름다운 풍광 덕도 있지만, 사실은 일주일 내내 환상적인 호텔 섹스를 즐긴 덕분에 나타난 오라라는 걸 부정할 순 없을 것.
 
농담이 아니다. 공인 섹스 심리 치료사 토드 바라츠는 “우리는 보통 휴가 중에는 일상의 스트레스 요인을 놓아버린다. 그에 따라 우리 몸은 느긋한 상태로 바뀌고, 우리의 마음도 정신없는 상태로 하루를 보내지 않는다. 그 덕분에 우리는 현재에 더 집중하게 되고, 그 결과 섹스도 더 좋아진다”라고 설명한다. 달라지는 건 마음가짐뿐만이 아니다. 매일 반복되는 생활에서 벗어나게 해주는 경험은 아주 작은 것일지라도 몸이 즐거움을 더 잘 느끼도록 만들어준다. 공인 섹스 심리 치료사 케이트 밸러스트리어리 박사는 “로비에서 나는 꽃향기부터 호텔 침대 시트의 촉감까지, 모든 것이 당신의 뇌에 새로운 정보로 인식된다”라고 말한다. 익숙하지 않은 호사를 누릴 때는 약간의 도파민이 분비되는데, 이 도파민은 성적인 기대감으로 이어져 결과적으로 더 큰 즐거움을 느낄 수 있게 된다는 설명이다. 요약하자면, 호텔에 들어서는 순간 ‘긴장이 풀린 상태 + 새로운 경험 = 한껏 달아오른 상태’의 공식이 완성된다는 것. 휴가지에서 평소처럼 “우리 중 누구라도 오르가슴을 느끼고, 기진맥진해 잠이 들기 전까지 체위 3가지를 반복해서 하자”는 식의 섹스를 하는 사람이 거의 없는 건 그 때문이다. 그리고 이쯤에서 전수하는 꿀팁! 호화로운 스위트룸을 예약하지 않고도 집에서 분위기를 낼 수 있는 방법을 소개한다.
 

깔끔한 분위기 조성

집에서 섹스할 때 가장 방해되는 일 중 하나가 섹스 도중 주변에 널브러져 있는 물건이나 옷들을 보며 ‘정리해야겠다’는 생각을 하면서 머릿속 ‘할 일 목록’에 추가하는 것이다. 모든 옷은 옷장에 넣고 침대 주변을 깨끗하게 치워보자. 아예 청소 서비스를 불러 욕실과 싱크대까지 때 빼고 광내는 것도 좋은 생각.
 

‘Do Not Disturb’ 표지판

만약 함께 사는 하우스메이트가 있다면 이 표지판은 기분 내는 것 이상의 기능을 한다. 혼자 살더라도 택배 기사가 누른 초인종 소리를 피할 수 있다. 휴대폰을 멀리하고, TV 끄는 것을 넘어 방해가 될 만한 모든 요소를 차단하는 것이 중요하다. 그래야 호텔 룸에서처럼 서로에게 온전히 집중할 수 있다.
 

침실 말고

욕실, 옷장, 베란다, 소파 등 ‘낯선 곳에서의 섹스’를 경험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집에서 한 번도 섹스해본 적 없는 스폿 2~3군데를 점찍어두자.
 

향기 버프

고급스러운 호텔에는 언제나 시그너처 향이 존재한다. 캔들, 인센스 스틱, 필로 미스트 등 당신이 좋아하는 여행지나 호텔을 떠올리게 하는 향을 하나 골라 구비하자. 그 편안한 향이 당신의 가장 뜨거운 기억을 자극할 것.
 

휴가 활용

퇴근 후나 주말보다는 평일 오전에 하는 섹스가 휴가지 무드를 극대화한다. 이를테면 화요일 오후 2시나 아침에 눈뜨자마자 하는 섹스는 어떨까? 일상에서 휴양지로 도피해 시계도 보지 않고 즉흥적으로 섹스하던 휴가 때의 느낌을 되살리기 위해서라면 피 같은 연차라도 아깝지 않다.
 

미니바 세팅

호텔처럼 침대 근처에 미니바를 준비해놓자. 초콜릿, 과자, 샴페인, 위스키 등 좋아하는 간식을 침대 위에서 서로 먹여주거나 서로의 몸에서 핥아먹는다. 이날만큼은 침대 위에 떨어지는 과자 부스러기 걱정을 내려놓자.
 

속옷 대신 비키니

집이라고 편한 홈웨어를 입는다면 휴양지 호텔 느낌을 내기 부족하다. 대신 손바닥만 한 비키니를 입자. 서로의 수영복을 당장 찢어버리고 싶은 그 마음을 집에서도 느껴볼 수 있을 것.
 
 

체위 On Top

베개 위 정상위
호텔에서 누리는 것 중 가장 좋은 건 침대 위 수많은 베개. 집에 있는 베개를 모두 모아 엉덩이 밑에 깔아보자. 파트너가 삽입할 때 당신의 치골을 파트너에게 집중해서 비벼볼 것.
✔ 준비물 하얗고 푹신한 베개 여러 개
 
비누 향 쿤닐링구스
지난번 호텔 여행에서 가져온 미니 어메니티를 총동원해 서로를 부드럽게 씻겨주자. 그런 다음 욕조 위에 다리를 살짝 올리고 파트너가 혀로 당신의 클리토리스를 갖고 놀게 한다.
✔ 준비물 호텔 어메니티
 
특별한 후배위
샤워 가운의 허리끈으로 당신의 눈을 가리고 파트너가 뒤에서 삽입하게 하자. 시야를 가리면 호화로운 스위트룸에 있는 자신의 모습을 상상하기가 더 쉬울 것.
✔ 준비물 샤워 가운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